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오방】최흥종 목사 기념관 둘러보기

고경태 기자   기사승인 2019.10.21  00:55:21 | 조회수 1,745

공유
default_news_ad1

- 광주시 남구 양림동 유진벨기념관 앞

지난 10월 16일 광주광역시 남구 양림동 유진벨기념관 앞에 오방 최흥종 목사 기념관이 개관식을 가졌다. 기념관 건물은 지난 해 말에 준공되었지만, 전시실을 꾸미느라 이번에 오픈하게 되었다. 오방기념사업회가 주관하여 치르게 되는 개관식  참석자들에게는 최흥종 목사 일대기인 <오방선생 최흥종>을 선물하였다.  

오방최흥종기념관은 건평 100여평으로 사무실, 회의실, 로비, 수장고, 전시실로 구성되었다. 전시실이 30여평에 불과하기에 이를 극복하기 위해 핵심적 유물 몇점을 중심으로 많은 미공개 사진과 에니메이션, 동영상 등을 활용하여 오방선생의 삶에 대한 스토리텔링을 나름대로 적절히 풀어냈다.

김구선생께서 주신 휘호 두점만 하더라도 이를 중심으로 풀어낼 수 있는 한국현대사의 스토리와 담론이 무궁무진하다. 김구 선생께서 글을 써 준 해, 대한민국 30년은 상해임시정부수립 30년이었다. 김구 선생께서는 오방 최흥종 목사보다 4살이나 연상인데도 崔興琮 老先生 存念 이라고 썼다. 김구 선생께서 오방에게 최고의 존경을 표한 대목이다.

이번 기념관 개관으로 관련 유물을 포함하여 오방선생 최흥종 목사에 대한 자료수집과 해석을 위한 작업이 본격화되는 계기가 되었다. 이 기념관은 광주YMCA가 운영하게 된다.

한편 오방 최흥종 목사의 친손주인 최협 전남대명예교수는 지난 9월 19일 <오방 최흥종 목사 유품 중 가장 소중히 여겨온 김구선생 휘호>를 인테리어 공사중인 양림동 <오방 최흥종 기념관>으로 직접 가져 가 전시실에 설치하는 일을 도왔다.

최교수는 "이제 우리집 家寶가 광주시민의 품으로 돌아간 셈"이라고 소회를 밝혔다. 1948년 10월, 백범 김구선생께서 광주를 O아 증심사 계곡의 <오방정>에서 오방 최흥종 목사를 만나 뵙고 서울로 올라간 후, 다시 장문의 편지와 함께 보내준 휘호이다. 그 휘호의 내용은 노자의 도덕경 33장이다. 

知人者智, 自知者明. 勝人者有力, 自勝者强..知足者富, 强行者有志. 不失其所者久, 死而不亡者壽.

사람을 아는 사람은 지혜로운 사람이고(知人者智)
자신을 아는 사람은 총명한 사람이다.(自知者明)
남을 이기는 사람은 힘 있는 사람이지만(勝人者有力)
자신을 이기는 사람이 진정으로 강한 사람이다.(自勝者强)
스스로 넉넉함을 아는 사람이 부유한 사람이고(知足者富)
힘써 행하는 사람은 의지를 갖고 있는 사람이다.(强行者有志)
자기의 분수를 아는 사람이 오래가며(不失其所者久)
죽어서도 잊혀지지 않는 사람은 영원토록 사는 것이다.(死而不亡者壽 )

오방 최흥종 목사의 생애와 사상 바로가기http://www.bonhd.net/news/articleView.html?idxno=5367

도서구입 클릭

 

고경태 ktyhbg@hanmail.net

<저작권자 © 본헤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50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Image1
ad37
ad39
ad40
ad41
ad38
ad34
ad35
ad36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